Share           Pin It
5/5 여러번 밝혔지만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저서는 무조건 평점 5점이다. 특히 오늘날과 같이 왜곡된 기독교/신앙이 판을 치는 시기에는 그의 설교 한마디 한마디를 주의 깊게 읽어야 한다. 그와 동시대에 살면서 그의 설교를 직접 들을 수 없는 것이 아쉽지만, 그의 후대에 태어나서 글로써라도 그의 설교를 읽는 우리는 선택받은 자들이요 축복받은 자들이다.

성령 하나님과 놀라운 구원
카테고리 종교
지은이 마틴 로이드 존스 (부흥과개혁사, 2007년)
상세보기

   책에 대해서...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교리 강좌 시리즈'의 두번째 편이다. 1권에서는 성부하나님에서부터 시작해서 많이 알고 있는 천지창조와 인간의 타락, 그리고 이를 위해서 이 땅에 성육신하신 성자하나님 (예수님)과 관련된 전반적인 교리를 다루었다면, 2권에서는 예수님께서 승천하시 전에 우리에게 약속하신 그리고 삼위의 한 위격이신 성령하나님의 전반에 대해서 개괄하고 있다. 성령하나님에 대한 정의에서부터 성령님께서 우리 인간들에게 사역하시는 일들 (이신칭의, 성화 등), 그리고 성령의 은사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주제들을 다루고 있다. 이쯤에서 존스 목사님의 로마서 강해설교집을 자세히 보고 싶어지는 욕구가 생기지 않는다면 책을 헛 읽은 것일 게다. 현재 책장에 있는 책들 (조나단 에드워드의 부흥론, 구속사, 신앙감정론 등)을 모두 소진하면 다음번 목표는 존스 목사님의 로마서강해 전권을 독파하는 걸 목표로 삼아야겠다.

   함께 읽으면 좋은 책들...  
 
  1. God the Father, God the Son 성부 하나님과 성자 하나님 (교리강좌 시리즈 1권)
  2. Church and the Last Things 영광스러운 교회와 아름다운 종말 (교리강좌 시리즈 3권)
  3.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로마서강해시리즈 및 기타 설교집들

댓글을 달아 주세요

Share           Pin It
5/5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책이기 때문에 5점이상을 줄 수 밖에 없다. 존스 목사님의 다른 저서들과 같이 내용을 매우 명쾌하게 서술하고 있다. 그러나 존스 목사님의 다른 저서들과는 달리 매우 어렵다. 교리를 쉽게 다룬다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 일인지 실감할 수가 있다. 그래도 존스 목사님은 하나님의 사람이라는 것을 다시 느낄 수가 있었다.

 성부 하나님에게서 시작된 천지창조 작업과 인간의 타락, 그래서 선지자로 제사장으로 왕으로 이 땅에 오셔서 예정된 십자가의 수난을 감당했던 성자 하나님에 이르는 전 과정을 일목요연하게 다루고 있다. 물론, 교리강좌시리즈 2 & 3 권을 마저 읽어야 하지만...

  나는 그리고 우리는 행복한 사람들이다. 이 시대에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과 같은 분을 먼저 보내주셔서 성경의 모든 진리를 밝히 알려주셨기 때문에... 그래서 우리는 빚진 자임에 틀림이 없다. 존스 목사님이나 조나단 에드워드 목사님, 또는 존 파이퍼 목사님과 같은 분들을 볼 때마다 하나님께 감사를 드릴 뿐이다. 어리석은 세대에 휩쓸리지 않고 바로 붙잡아주는 영적 선생님을 허락하셨기 때문에...

함께 읽으어야할 책들...


성부 하나님과 성자 하나님
카테고리 종교
지은이 마틴 로이드 존스 (부흥과개혁사, 2007년)
상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Share           Pin It
5/5,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저서 (설교/강의)라는 이유만으로 5점을 받기에 아깝지가 않다. 존스 목사님의 설교/강의는 항상 명쾌하고 깊이가 있다. 한동안 복음주의가 무엇인가에 대한 고민을 했었다. 미국의 정치를 얘기하면서 늘 등장하는 것이 복음주의 교회인 것같다. 오늘날의 복음주의가 왜 그렇게 사람들에게 지탄의 대상이 되고 있는가는 늘 의심스러웠다. '복음주의' 이름만 들을 때는 그리스도의 복음/가르침에 전적으로 의지해서 살아가는 기독교인 것같은데, 왜 사회에서도 문제가 있다고 하고 교회 내에서도 문제가 있다고 할까?는 한명의 그저그런 크리스챤으로써 항상 궁금했던 사항이다. 나름대로 복음주의 그 자체의 문제가 아닌, 복음주의를 내세우는 일부 평향된 이들의 가르침이 문제가 되는 것일 거라는 결론을 내렸던 적이 있다. 책에서도 언급되지만 기독교 (또는 복음주의)의 본질이 아닌 비본질을 강조하는 그런 부류에서 전체 기독교를 오해하게 만들고 있는 것은 아닌가 생각해본다. 참고로, 본 책은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이 1971년도에 국제복음주의 학생회 (IFES) 컨퍼런스에서 한 3회 연속 강의 전문을 담고 있습니다.

 부족한 기독교 시리즈를 적고 계시는 옥성호씨가 왜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을 진정한 멘토로 생각하는지는 그의 저서들을 읽으보면 그럴 수 밖에 없구나라는 생각이 든다. 지금껏 '부흥' '복음주의란 무엇인가?' '설교와 설교자' '회개' 등의 단편들과 사도행전 강해설교집 (현재까지 6권)들을 보면서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설교는 항상 핵심을 피하지 않으며 깊이가 있음을 보게 된다. 여러 책들이나 목사님들을 통해서 조나단 에드워즈의 책들을 추천받는다. 에드워즈의 책들도 몇 권 읽었지만 읽으면서 느낌 점은 항상 (번역자의 실책인지 에드워즈 목사님의 특징인진 몰라도..) 너무 어렵다라는 것이었다. (물론, 가끔 쉬운 것도 있었지만...) 그러나 존스 목사님의 책들은 깊이 있는 주제를 다루지만 쉽게 읽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기독교는 초보자들만을 위한 것도 아니고 오랫동안 교회를 다닌분들만을 위한 것도 아니다. 그런 점에서 전체 부류의 교인들에게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책을 추천합니다. 앞으로 교리강좌시리즈 (3권)도 곧 읽기 시작할 것인데 지금부터 어떤 말씀을, 성경의 그 진리를 어떻게 펼쳐보여주실지 매우 궁금하고 흥분된다. 그리고 로마서 강해시리즈 전체도 곧 구해서 봐야할텐데...

 함께 읽으면 좋은 책들로는 역시 존스 목사님의 다른 책들 전부를 들 수가 있습니다. 그 외에는 옥성호씨가 적은 부족한 기독교 시리즈를 추천합니다. (심리학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 마케팅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 방언 진짜 하늘의 언어인가?) 옥성호씨가 조만간 엔터테인먼트에 물든 부족한 기독교를 최종적으로 내실 거라 생각합니다. 그의 글들은 어떻게 보면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설교에 흐르는 핵심을 잘 정리한 것에 불과할 수도 있습니다.

복음주의란 무엇인가 상세보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Share           Pin It
5/5, 설교자와 회중이 알아야하는 설교의 모든 것. 마틴 로이드 존스 목사님의 모든 설교와 책은 항상 만점을 줘야한다. 왜냐면 항상 진리를 말씀하시기 때문이다. 오늘날 기독교 (특히 한국의 기독교)가 가진 문제점은 진품이 아닌 사구려 복음을 들려주려는데 있다. 깊이 사고하고 시험해보지 않으면 우리는 사구려에 속아넘어갈 수 있다. 그러지 않고 싶다면 존스 목사님의 설교/책들을 조심스럽게 읽어보라. 책에서 목사님께서는 설교가 무엇이며 어떤 내용을 담아야 하며 어떻게 준비해야 하며 또 어떤 자세로 전하고 들어야 하는지에 대해서 자세히 보여주고 있다. 오늘날의 많은 목사님들이 잊어버린 그 순수함을, 그리고 그 정직함을 다시 찾았으면 좋겠다.

특히 목회에 대한 비전이 있는 모든 분들 (신학생들 포함)에게는 특히 권합니다. 기독교의 진리는 크기에 있는 것이 아니라 깊이에 있습니다. 교회의 대형화는 잎사귀만 무성한 열매없는 무화과나무를 키워내고 있지는 않은지 반성할 때입니다.


함께 읽으면 좋은 책들...
추천 도서를 따로 정하는 것보다는 추천 저자를 말하는 것이 좋을 것같다. 성경 이외에 다른이들이 적은 모든 기독서적들을 읽지 않아도 좋지만, 아래에 나열된 분들은 (전기를 포함해서) 모든 책과 설교문들을 어떤 방법을 이용해서라도 구해서 필독할 것을 권합니다. 저도 아직 아주 일부만을 읽고 있지만 (사실 조나단 에드워즈의 책/사상은 너무 어렵습니다) 꾸준히 읽어나가려고 노력중입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