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hare           Pin It
최근 페이스북 뉴스피드를 보면 몇 가지 변한 점을 발견할 수 있다. 나쁜 점도 있고 좋은 점도 있다.

먼저 나쁜 점부터 집어 보면 (물론 개인의 사용 패턴 그리고 관점/철학의 차이에 따른 불편함이다.) 페이스북이 1월에 뉴스피드 노출 알고리즘을 개선했다. (참고. 페북 뉴스피드, 페이지보단 친구 소식 잘 띄게) 블로터 기사처럼 현재 뉴스피드는 친구의 글/사진과 페이지 (팔로잉하는 사람의 글/사진 포함)를 함께 보여줬는데, Most Recent 옵션을 사용하면 모든 글을 시간 역순으로 보여줬다. 그런데 뉴스피드 알고리즘을 변경한 후에는 뉴스피드만으로는 모든 글을 확인할 수 없다. 물론 이전에도 Top Stories를 선택하면 Edge Rank로 알려진 알고리즘에 의해서 많은 라이크나 댓글이 달린 기사를 우선 보여주기는 했지만, 지금처럼 제한하지는 않았다. 즉, (예전에는) Most Recent 옵션으로 모든 글을 시간순으로 확인할 수 있었다. 

그러나 지금은 Most Recent를 통해서 모든 글을 볼 수 없다. 해외 언론에서도 "Facebook's fatal weakness: Why the social network if losing to Amazon, Apple & Google"이라는 글을 통해서 나와 비슷한 불편을 토로했다. (위의 기사는 유저 컨트롤 그 이상을 다루고 있고 충분히 읽을 가치가 있음) 글의 저자 Andrew Leonard처럼 나도 페이스북 앱에 접속할 때마다 매번 상단의 랭킹 옵션을 Most Recent로 변경하고 있다. 그런데 앞서 말했듯이 이렇게 변경하더라도 모든 글을 볼 수가 없다. (어쩌면 모바일 앱에서는 조금 다를 수도 있다.) 그래서, 적어도 PC에서는, 모든 (친구가 적은 것이 아닌 페이지/팔로잉에 올라온) 최신 글을 확인하기 위해서 왼쪽 메뉴 패널에 있는 Pages Feed를 다시 확인해야 한다. 이 Pages Feed의 한가지 문제점은 내가 보고 싶은 것 이상을 보여준다는 단점이 있다. 즉, 나는 그냥 새로 올라온 글만 읽고 싶은데, 팔로잉하는 사람이 라이크를 누르거나 댓글을 단 모든 행동/글들을 함께 보여준다는 점이다. 나는 그들의 글을 보고 싶지 그들이 라이크/댓글을 단 글을 보고 싶은 것이 아니다.

어쨌든 이렇게 뉴스피드 알고리즘을 변경한 후로 내가 원하는 형태로 뉴스/글을 소비하지도 못하고, 불편하게 추가 액션을 취해야 하고, 또 그렇게 들어간 곳에서는 불필요한/보고 싶지 않은 쓸데없는 글들까지 모두 걸러서 봐야 한다. 물론 간혹 라이크나 댓글이 달린 글이 충분히 가치가 있는 경우도 있지만, 대부분은 나와 무관한 그냥 쓰레기인 경우가 많다. 자동화된 필터링은 좋지만 내 의지/의사와 반해서 마구잡이 필터링은 문제가 있다.

불편한 단점이 있다면 다른 측면에서 장점도 있다. 아래의 캡쳐 화면과 같이 관심이 가는 글/링크를 클릭하면 아래쪽에 관련된 글이 추가되어 추천해준다. 내용이 유사한 경우도 있지만, 적어도 아래 화면의 경우에는 글이 인용한 원문을 추천해주는 것은 참 반가운 일이다. 어제 밤에는 어느 애니메이션 감독의 짧은 동영상을 클릭했을 때, 그 감독의 다른 동영상을 추천해줘서 함께 볼 수 있어서 좋은 경험이었다. 



특히 업무적 특성, 그리고 지금 진행하고 있는 뉴스 추천과 묘하게 연결되는 것이라서 관심이 간다. 자연스레 알고리즘을 유추하게 된다. 정확한 알고리즘은 알 수 없으나 대강 유추해본다면 (다른 대부분의 알고리즘들의 메카니즘과 닮았으리라 판단함) 글에 사용된 키워드나 메타데이터/컨텍스트 (작성자, 글의 타입 등)의 유사도, 글에서 인용/참조한 링크의 원문, 사용자들의 행동 분석 (Collaborative Filtering) 등으로 관련도를 찾아내고, 그 추천된 글의 관련도에 더해서 인기도 (얼마나 공유되고 라이크받았는지)나 시간 (최신순도 있지만, 적어도 원문의 경우에는 더 오래된 글) 등의 랭킹팩터를 이용한 것같다.

그리고 모든 글에 추천 컨텐츠를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내가 클릭한 글에 자동으로/즉시에 추천되는 형태 (반응형 추천)인 점도 중요한 포인트다. 즉, 내가 클릭해서 읽는다는 것은 내가 관심이 있다는 것이고, 그런 관심을 바탕으로 추천해주기 때문이다. 화면구성이나 UI/UX 때문에 어쩔 수 없이 추천 컨텐츠를 쏟아내서 보여줘야하는 경우가 많은데, 나의 행동에 반응해서 보여준다는 점은 마음에 든다. 그런데 이런 식으로 나중에는 광고도 은근슬쩍 노출해줄 것같다는 생각도 든다.

==
페이스북 페이지: https://www.facebook.com/unexperienced


댓글을 달아 주세요